편집 : 2023.6.5 월 20:57
뉴스
‘HPE 에즈메랄 소프트웨어’ 출시클라우드 환경 데이터 분석 플랫폼 제공
김동기 기자  |  kdk@bikorea.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5.21  17:12:0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한국HPE(대표 김영채)는 지난 19일 본사 발표를 인용, 새로운 ‘HPE 에즈메랄 소프트웨어 플랫폼(HPE Ezmeral Software platform)’을 출시했다고 전했다. 

신규 플랫폼은 하이브리드 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 예측가능한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Software-as-a-service)를 활용해 전세계 데이터를 활용하고 다양한 규모로 애널리틱스를 구축할 수 있도록 고안됐다.

‘HPE 에즈메랄 소프트웨어’는 엣지에서 클라우드에 이르는 ‘HPE그린레이크(HPE GreenLake)’의 데이터 및 애널리틱스 역량을 더욱 확대해 머신러닝(ML) 및 인공지능(AI) 프로젝트를 위한 데이터와 애널리틱스의 기반을 제공한다.

새로운 유저 인터페이스가 추가되며 더욱 간편해진 이번 신규 플랫폼은 가장 널리 알려진 데이터 소스와 오픈소스 툴까지 다양한 선택권을 제공한다.

덧붙여 플랫폼과 툴 전반의 상호운용성도 높였으며, 일관적인 클라우드 운영 경험도 제공한다. 

데이터를 활용해 새로운 수입원을 창출하고 효율성을 높여야 한다는 요구가 높아짐에도 불구하고, 2022년 기업데이터의 24%만이 애널리틱스를 활용되거나 AI/ML 워크로드에 투입됐다.

이는 다양한 규모와 종류의 기업들이 마주한 문제에서 비롯됐다.

첫번째 문제로는 멀티 클라우드 환경을 이용하거나 서로 다른 데이터 포맷과 소스를 이용하는 경우 데이터가 더 자주 사일로화 현상을 겪는다는 점이다.

둘째로는 기업이 실적 향상, 비용 절감 및 컴플라이언스 준수를 실천하기 어려운 애널리틱스툴 및 워크로드와 씨름을 하고 있다는 점.

마지막으로 퍼블릭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들은 데이터 관리에 한계가 있고 예상치 못한 비용을 발생시키며 벤더와 데이터 종속 현상의 우려도 높인다.

동시에, 자체적으로 관리해야 되는 오픈소스 툴은 기업용 IT 환경과 보안 수준에 적합하지 않다는 문제가 있다.

‘HPE 에즈메랄 소프트웨어’는 예측할 수 있고 투명한 비용을 기반으로 완전한 데이터 및 애널리틱스 플랫폼을 제공한다.

이는 기업이 자신 있게 모든 곳의 데이터를 활용해 혁신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새로워진 HPE 에즈메랄 데이터 패브릭 소프트웨어(HPE Ezmeral Data Fabric Software)는 하이브리드 및 멀티 클라우드 배포환경 전반의 데이터를 한 번에 연계하여 볼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한다.

이에 따라 기업은 전 세계 데이터에 더욱 쉽게 접근하여 분석 및 관리할 수 있다.

그 노력의 일환으로 신규 ‘HPE 에즈메랄 통합 데이터분석 소프트웨어(HPE Ezmeral Unified Analytics Software)’는 개발자들 및 데이터 애널리틱스 전문가들이 애널리틱스와 AI/ML 워크로드의 모든 주기에 걸쳐서 엄선된 완전 관리형의 오픈소스 툴에 접근할 수 있도록 한다.

즉 HPE의 데이터 패브릭 및 애널리틱스 솔루션, 두 제품 모두 기업이 데이터를 애널리틱스 및 AI/ML 프로젝트 전반에 활용해 더욱 효율적인 의사결정을 내리고 새로운 수입원을 창출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 HPE 에즈메랄 데이터 패브릭 소프트웨어(HPE Ezmeral Data Fabric Software)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배포환경 뿐만 아니라 파일, 오브젝트(object), 테이블(table) 및 스트림(stream) 등 여러가지 데이터 소스 및 포맷을 모두 아우르며 단절없이 데이터에 접근할 수 있게 한다.

   
▲ HPE 에즈메랄 데이터 패브릭 소프트웨어 예시 이미지.(출처 : 한국HPE 제공)

이 소프트웨어는 최초로 SaaS 형식으로 제공되는 것으로 새로운 직관적인 유저 인터페이스도 사용할 수 있다.

기업은, 이제 더욱 정확한 관리 기능과 정책 관리 자동화 기능을 활용해 성능, 데이터 지역성(data locality), 데이터 주권, 비용 및 컴플라이언스에 따라 워크로드를 최적화하여 분배할 수 있다.

- HPE 에즈메랄 통합 애널리틱스 소프트웨어(HPE Ezmeral Unified Analytics Software)는 데이터 엔지니어링, 데이터 사이언스 및 데이터 애널리틱스용 신규 서비스로, SaaS형식으로 제공되는 셀프 서비스 제품이다.

   
▲ HPE 에즈메랄 통합 애널리틱스 소프트웨어 예시 이미지.(출처 : 한국HPE 제공)

기업은 아파치 에어플로우(Apache Airflow), 아파치 스파크(Apache Spark), 아파치 슈퍼세트(Apache Superset), 피스트(Feast), 쿠버플로우(Kubeflow), 엠엘플로우(MLFlow), 프레스토 SQL(Presto SQL), 레이(Ray) 등 다양한 툴을 활용해서 데이터 파이프라인을 구축해 모델을 개발, 배포 및 모니터링하거나 데이터를 시각화 할 수도 있다.

또한, 스노우플레이크(Snowflake), MySQL, 델타레이크(DeltaLake), 테라데이타(Teradata), 오라클(Oracle) 등 새로운 커넥터 및 데이터 소스도 활용 가능하다.

이처럼 개방적이고 광범위한 소프트웨어를 활용해 IT부서들은 애플리케이션, 로케이션 소스 등을 필요한 대로 쉽게 추가, 사용할 수 있다. 

타 제품의 경우 데이터 분석을 위해 데이터를 클라우드로 옮길 때 상당한 비용을 요구하기도 하지만, HPE 에즈메랄 소프트웨어는 엣지, 코로케이션, 온프레미스 및 퍼블릭 클라우드 환경에 모두 배포가능한 하이브리드 형식으로 디자인됐다.

위치에 구애받지 않는 배포 방식을 통해 데이터 이관 비용을 최소화함으로써 고객은 데이터와 컴퓨팅 기능을 활용할 수 있는 곳 어디서든 데이터 분석을 진행할 수 있다.

모한 라자고팔란(Mohan Rajagopalan) HPE 에즈메랄 소프트웨어 총괄 겸 부사장은 “비즈니스에 혁신을 가져오는 AI와 생성형 AI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뜨거운 열기에도 불구하고, 대부분의 기업들은 이러한 기능들을 사내 기본 워크플로우에 통합시키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HPE의 솔루션은 기업들이 오늘날 직면한 문제점들을 해결해주고 기존에 사용하고 있던 툴들을 활용하게 해 리소스에 집중하여 AI, 애널리틱스 업무 및 디지털 현대화를 더 수월하게 추진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고 말했다.

◆AI/ML용 HPE 에즈메랄 소프트웨어를 사용한 기업의 의견 = ‘HPE 에즈메랄 소프트웨어’가 제공하는 가치와 기술 서비스는 많은 기업 사이에서 호평을 받으며 지난 회계연도 1분기에 전년 대비 두 자릿수의 성장률을 보여줬다.

금융 서비스, 의학 연구, 환자 치료 관련 업계는 금융사기 및 위험 감지를 위해 이 소프트웨어를 이용하고 있으며 제조업에서는 품질 분석을 위해, 통신업계와 자율주행 부문의 고객들은 네트워크 모니터링을 위해 ‘HPE 에즈메랄 소프트웨어’를 사용하고 있다. 

그 중에서도 금융서비스 시장은 HPE의 데이터 및 애널리틱스 플랫폼을 선두적으로 사용하고 있다.

글로벌 금융 서비스 기업 노무라(Nomura)는 AI/ML 소프트웨어를 사용해 금융 서비스를 디지털화하여 혁신시키고 자산을 보호하고 있다.

아르납 채터지(Arnab Chatterjee) 노무라 미들웨어 및 웹 엔지니어링 부문 글로벌 헤드 데이터베이스 부사장은 “위험 예측 및 시스템 장애 감지 역량은 노무라의 글로벌 금융 시장을 보호하기 위해 필수적인 부분이다. 이러한 워크로드를 위해서는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다양한 규모로 인제스트(ingset)해야 한다. HPE 에즈메랄 데이터 패브릭 소프트웨어를 활용해 페타바이트에 달하는 금융 데이터를 인제스트하고 저장 및 보호할 수 있었고 머신러닝 구동을 위해 서브세트(subset)를 활용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케어스트림 헬스(Carestream Health)는 진단용 의료 영상 품질을 더욱 향상시켜 환자 치료 기술을 발전시키는 AI 기반 소프트웨어를 생산하고 있다.

존 콥첸스키(John Kopcienski) 케어스트림의 로체스터 R&D 센터 디렉터는 “우리는 의료 영상으로부터 최대한 많은 인사이트를 도출하여 제공함으로써 방사선 전문의들이 자신 있고 효율적인 방식으로 환자를 진단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HPE 에즈메랄 소프트웨어를 통해 완전 관리형의 오픈소스 머신러닝 툴을 활용해 서비스형 AI(AI-as-a-service) 플랫폼을 내부 환경에 구축해 머신러닝 모델 훈련에 드는 시간을 74%나 감축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알리언트(Alliant)는 수백 개의 주요 브랜드 내 소비자 대상 마케터들에게 인사이트를 도출하고 이를 수익화할 수 있는 잠재고객(audience) 데이터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이다.

프로그래머틱 디지털 광고(programmatic digital) 및 TV광고 부문의 발전에 발맞춰, 알리언트는 특히 AI/ML 역량을 강화하며 업무 처리 과정과 서비스 역량을 더욱 향상시키고자 했다.

윌리엄 아담(William Adam) 알리언트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알리언트의 애널리틱스 툴은 온프레미스와 클라우드 환경에 모두 구축돼 있다. HPE 에즈메랄 소프트웨어를 활용한 덕분에 잠재고객을 파악해 서비스를 전달할 수 있었고, 데이터 스토리지와 분석 작업 위치를 최적화하며, 관리형 서비스 및 SaaS 방식을 통해 비용 지출을 감축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오픈소스 툴 및 애널리틱스의 발전을 위한 HPE의 모멘텀…‘센터 오브 엑설런스 설립’ = 관리형 오픈소스 기술에 대한 기업의 관심이 더욱 커져감에 따라 HPE는 지난 4월, ‘에즈메랄 소프트웨어’를 위한 글로벌 ‘센터 오브 엑설런스(COE, center of excellence)’를 그리스에 설립했다. 

HPE는 최근 MLOps, 플랫폼, 쿠버플로우 등 오픈소스 툴에 대한 폭넓은 경험과 기술을 겸비하고 있는 소프트웨어와 개발자를 영입하기 위해 30건 이상의 새로운 직무를 준비한 바 있으며, 이러한 인재들과 함께 신규 센터 오브 엑설런스를 더욱 발전시키고자 한다.

현재 HPE 에즈메랄 데이터 패브릭 소프트웨어와 HPE 에즈메랄 통합데이터분석 소프트웨어는 SaaS 형식으로 퍼블릭 클라우드 등 모든 인프라에서 실행할 수 있다. 

<김동기 기자>kdk@bikorea.net

< 저작권자 © BI 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동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1
KT DS, 통신3사 ‘대안신용평가’ IT개발 수주
2
금융권 새 IT센터 물색 ‘러시’…연내 윤곽
3
삼성전자, ‘RISC-V’ 기반 오픈소스 SW 개발 참여
4
KT, 2기 ‘브릿지랩’ 프로그램 운영
5
삼성전자, 갤럭시 ‘자가 수리’ 국내 도입
6
국민은행, 마이데이터 내 신용서비스 강화
7
VM웨어 탄주 ‘랩스’-국민은행, ‘프론티어스’ 협업
8
엔디에스, ‘농심 IoT 수직농장 클라우드’ 구축
9
기업은행, ‘IBK 법인카드 앱 2.0’ 출시
10
슈퍼마이크로, 새 서버·스토리지 발표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65길 13, 904(여의도동 유창빌딩)| Tel: 02-785-5108 | Fax 02-785-5109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주)비아이코리아닷넷 | 대표이사 : 김동기 | 사업자 등록번호:107-87-99085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동기
등록번호 : 서울 아01269 | 등록일자 : 신고일자 2008.10.22 | 발행인:김동기 | 발행일자:2010.06.01 | 편집인 : 김동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기
Copyright © 2012 BI KOREA.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ikore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