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0.24 목 10:34
뉴스
이글루시큐리티, 베트남 공략 ‘박차’FPT텔레콤 인터내셔널, 인포플러스 등 MOU 체결
김동기 기자  |  kdk@bikorea.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4  17:03:1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왼쪽부터)김민호 인포플러스 대표, 트란 하이 쯔엉(Tran Hai Duong) FPT 텔레콤 인터내셔널 총괄부사장 , 이득춘 이글루시큐리티 대표는 최근, 베트남 하노이 소재 FPT 텔레콤 인터내셔널에서 보안관제 사업 진행을 위한 양해각서를 교환했다. (출처 : 이글루시큐리티 제공)

이글루시큐리티(대표 이득춘 www.igloosec.co.kr)는 베트남 통신•IT 서비스 기업 ‘FPT 텔레콤 인터내셔널(대표 PHAM DUY PHUC)’, 베트남 현지에서 활동하는 IT 인프라•보안•금융 솔루션 분야 전문기업 인포플러스(대표 김민호)와 보안관제 사업 진행을 주요 골자로 하는 3자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지난 12일 밝혔다. 

‘FPT 텔레콤 인터내셔널’은 베트남 ICT 기업 FPT의 자회사 FPT 텔레콤 산하 기업이다. 

베트남 공공기관 및 대기업에 인터넷, 클라우드, 시스템 통합(SI) 등의 다양한 통신•IT 서비스와 이와 관련된 보안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인포플러스는 베트남 현지 금융 시장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베트남 금융•공공•보안 기업 대상의 IT 컨설팅, 솔루션 구축 및 유지보수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이글루시큐리티는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전문적인 보안관제 서비스에 대한 니즈가 증가하고 있는 베트남 시장 보안관제 수출에 박차를 가한다. 

3사는 FPT 그룹이 보유한 높은 브랜드 파워와 탄탄한 영업망, 인포플러스의 베트남 현지 IT 인프라 구축 경험, 이글루시큐리티의 보안관제 역량을 토대로 베트남 통신•금융 산업 분야에 최적화된 양질의 보안관제 서비스를 선보일 방침이다. 

이글루시큐리티와 인포플러스는 함께 베트남 시장에 부합하는 보안관제 모델을 마련하는 데 힘을 쏟는다. 

인포플러스는 현지 보안관제 조직을 구성•운영하는 역할을, 이글루시큐리티는 보안관제 노하우를 전수하고 기술 지원을 수행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FPT 텔레콤 인터내셔널은 자사의 데이터센터 이용 기업을 대상으로 보안관제 서비스와 솔루션을 판매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이득춘 이글루시큐리티 대표는 “베트남 정보보안 시장은 정부 차원의 적극적인 투자로 매년 10% 이상의 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다. 두 기업과 협력을 통해 베트남 시장에 부합하는 경쟁력있는 보안 전략을 제시하며 폭넓은 사업 기회를 창출하겠다”라고 밝혔다. 

<김동기 기자>kdk@bikorea.net

< 저작권자 © BI 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동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1
NH농협은행, PaaS 구축 본격화…‘데이타솔루션’ 계약
2
KB금융그룹-AWS, 11월 금보원 안정성 평가받나
3
KT-무신사, 협약…‘Y프렌즈’ 프로모션 공개
4
KT, ‘28GHz 대역 5G 빔포밍 기지국’ 개발
5
블록체인 그랜드 컨소시엄 ‘이니셜’, 확장
6
에스넷, ‘자율주행 차량 테스트’ 환경 구축 참여
7
LG유플러스-차이나텔레콤, 5G 협력 강화
8
KT그룹, ‘KS-CQI’ 5관왕 달성
9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5G’ 21일부터 판매
10
KT-경희대, 스마트관광연구소 협력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65길 13, 904(여의도동 유창빌딩)| Tel: 02-785-5108 | Fax 02-785-5109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주)비아이코리아닷넷 | 대표이사 : 김동기 | 사업자 등록번호:107-87-99085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박시현
등록번호 : 서울 아01269 | 등록일자 : 신고일자 2008.10.22 | 발행인:김동기 | 발행일자:2010.06.01 | 편집인 : 박시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시현
Copyright © 2012 BI KOREA.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ikore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