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2.14 금 15:55
뉴스
델, “재활용 소재 4만 5천톤 신제품에 활용”사회공헌활동 보고서 ‘레거시 오브 굿’ 보고서 발표
박시현 기자  |  pcsw@bikorea.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10  15:55: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델 테크놀로지스(dell.co.kr/)2018회계연도(201724~201822)에 진행한 사회공헌활동을 담은 ‘2020년 레거시 오브 굿 프로그램(2020 Legacy of Good Program)’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 보고서는 전자폐기물과 해양 플라스틱 쓰레기 재활용 등의 환경 보호 활동과 소외지역을 위한 혁신 기술 기반의 의료 및 교육 지원, 투명하고 윤리적인 공급망(supply chain)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등을 담고 있다.

<> 레거시 오브 굿보고서 주요 내용

   
▲ 자료출처: 델 테크놀로지스
전자폐기물과 해양 플라스틱 쓰레기 재활용 등 환경 보호 활동 = 델은 인류 발전을 위해 순환 경제(Circular Economy)’로의 전환이 중요하다고 판단, 공급망에 대한 전문 지식, 설계 전략, 전자기기 재활용 글로벌 인프라라는 고유 자산으로 독보적인 재활용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유럽지역 엔터프라이즈 포트폴리오에 플라스틱 순환재활용 프로그램을 도입해, 2018회계연도에 약 16톤 이상의 전자폐기물 플라스틱을 새로운 제품 생산에 재활용했다.

델은 2013년부터 지금까지 신제품에 약 33,000톤의 재활용 소재를 사용했는데 오는 2020년까지 약 45,000톤을 달성한다는 목표이다.

2018회계연도에 델은 전자폐기물에서 나온 금을 활용해 델 래티튜드(Latitude) 5285 투인원의 마더 보드를 제작했다. 또한 미국 영화배우 니키 리드(Nikki Reed)가 설립한 바이유 위드 러브(Bayou with Love)’와 협력해 전자폐기물에 포함된 금을 보석 장신구로 재탄생시켰다.

영국의 환경영향평가 기업 트루코스트(Trucost)’의 연구에 따르면, 델 파트너 위스트론 그린 테크(Wistron Green Tech)’의 금 재활용 절차는 기존 금 채굴 방식보다 환경 파괴 영향이 99%나 낮다. 델의 이 프로젝트는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18’에서 최고의 피플스 초이스 어워드(Best of People 's Choice Award)’를 수상한 바 있다.

델은 나아가 외로운 고래 재단(Lonely Whale Foundation)’과 협력해, 해양 플라스틱 재료의 재활용 사례를 다양한 업계의 제조 과정에 확장하고자 넥스트웨이브(NextWave)’ 컨소시엄을 설립했다. 넥스트웨이브는 5년에 걸쳐 약 1,300톤의 플라스틱 재활용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는 물병 6,600만 개에 해당하는 분량이다.

한편 델은 환경오염 방지 활동을 하는 미국 비정부기구인 바젤 액션 네트워크(Basel Action Network)’와 협력해 폐기 제품 회수 프로그램(Consumer Takeback programs)’에 추적 기술을 도입할 계획이다.

소외 지역 의료 및 교육 지원 프로그램 = 델은 개발도상국 등 기술과 문명의 혜택에서 소외된 지역사회에 대한 다양한 지원활동도 펼치고 있다.

대표적으로 인도 정부 및 타타 트러스트(Tata Trusts)’와의 협력으로 클라우드 기반의 분석 솔루션 디지털 라이프케어(Digital LifeCare)’를 출시했다.

이에 따라 인도 150개 지역에서 30세 이상의 약 3,700만 명의 인구에 대한 건강 검진 시스템을 개선했다. 특히 의료 인력이 부족한 지역의 경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의학 학위가 없는 의료 종사자들도 환자의 상태에 따른 상호 확인 절차로 더 나은 수준의 검진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델은 차세대 인재를 육성하는 프로그램도 진행되고 있다. 에티오피아 422개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40만 명 이상의 청소년과 3,000명의 교육자에게 65만 달러(7억 원)를 기부했다.

에티오피아 교육부와 카마라 교육부(Camara Eduction)’와 협력해 2016년부터 2019년까지 1,000개 이상의 학교에 3만대 이상의 PC를 제공할 계획이다.

1,000만 달러(134억 원) 규모의 혁신 프로젝트로 3,000명 이상의 교사 및 교육 관계자에게 1,600만 시간 이상의 정보 통신 기술(ICT) 교육을 제공할 계획이다.

투명하고 윤리적인 공급망 구축 = 델은 혁신적이고 다양하며, 윤리적이고 투명한 공급망(supply chaini)을 구축함으로써 전세계 델의 직원 및 관계사와 함께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어 가고 있다.

가상현실(VR) 체험을 통해 사용자가 실제 공급 업체의 공장을 둘러보거나 고객 및 실제 근로자들이 참여하는 상담 세션을 관람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 지난 6년간 여성 및 사회적 소수자가 소유한 공급업체 및 중소기업에 매년 30억 달러 이상을 투자했다.

델은 이러한 여러 노력으로 중국 공공환경사무협회(IPE)’녹색선택연맹(Green Choice Alliance)’기업 정보 투명성 지표순위에서 3위에서 2위로 오른 바 있다.

크리스틴 프레이저(Christine Fraser) CRO(Chief Responsibility Officer)"레거시 오브 굿 프로그램은 기술을 통한 인류 발전이라는 델의 목표를 담고 있다, “델은 효율적으로 자원을 배치하고, 낭비를 줄이며, 다양성을 추구하고,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혁신적인 방법을 지속적으로 찾아나가고 실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시현 기자> pcsw@bikorea.net

< 저작권자 © BI 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박시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1
<초점>국민은행發 오라클 ‘RAC’ VS IBM ‘퓨어스케일’
2
국민은행 ‘더 케이’ 표준 DBMS, IBM DB2로…
3
KEB하나은행, ‘찾아가는 금융’ 확대
4
코스콤-고려대, 핀테크 지원 MOU 체결
5
MS “안면인식 기술 규제, 행동에 나설 때”
6
가디언 생명보험, ‘AWS 클라우드’ 우선 사업자로…
7
인프라웨어, ‘천만불 수출의 탑’ 수상
8
“내년 한국 경제, 올해보다 더 어렵다”
9
‘삼성 청년 소프트웨어 아카데미’ 교육 개시
10
내년 전세계 로보틱스 및 드론 시장 130조원 전망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65길 13, 904(여의도동 유창빌딩)| Tel: 02-785-5108 | Fax 02-785-5109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주)비아이코리아닷넷 | 대표이사 : 김동기 | 사업자 등록번호:107-87-99085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박시현
등록번호 : 서울 아01269 | 등록일자 : 신고일자 2008.10.22 | 발행인:김동기 | 발행일자:2010.06.01 | 편집인 : 박시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시현
Copyright © 2012 BI KOREA.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ikorea.net